남원, 춘향골배연합회 농산물전문생산단지 전북도내 '최우수' 단지 선정

더온매일뉴스 승인 2021.05.04 12:47 의견 0

남원시청사
남원시청사

남원시 춘향골배연합회가 농산물전문생산단지 운영 실태조사에서 2년 연속 최우수라는 쾌거를 달성, 수출전문단지 물류비의 7%를 인센티브로 받게 되어 수출전문화에 한걸음 더 나아가게 됐다.

남원 춘향골배연합회는 35농가가 재배면적 46ha, 연간 400여톤을 생산하여 전국 대형마트에 납품 및 해외 각지로 수출하고 있다.

이번 평가는 농림축산식품부에서 주관하며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aT)가 전국 56개 농산물전문생산단지를 대상으로 생산량 대비 수출량 비중, 단지 규모 및 공동선별 비중, 품질 및 안전성 등의 조사를 통해 이루어졌다.

특히 이번 평가에서 남원 춘향골배연합회는 지난해에 이어 2년연속 최우수 단지로 선정, 남원이 전북 선진농업의 기수라는 것을 증명하였다.

남원 춘향골 배는 수분, 비타민, 칼륨 등의 함유량이 높으며 맛과 당도가 뛰어나고 해외에서도 그 상품성을 인정받아 대만과 홍콩, 동남아 등 세계 각지로 250톤 가량을 수출, 6억원 수익을 달성하며 남원시 효자품목으로 자리잡아가고 있다.

이환주 남원시장은 “코로나19사태로 인해 수출판로가 막혀 어려움이 많은 상황에서도 꾸준한 성과를 유지하며 좋은 평가를 받은 점에 감사하고 앞으로도 춘향골 배의 원활한 수출을 위해 과수 생산기반 지원, 과수 농기계 지원 등을 통한 경쟁력 강화를 지속해 나갈 계획이다”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 더온매일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